http://ablenews.net/Blog/bianne1217
부산 갈매기/꾼 중에서
카테고리 : 개인♡시집 | 조회수 : 6882016-08-24 오후 4:13:00
부산 갈매기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松竹 / 김철이 -


자연의 대공원 동백섬
부친(父親)의 피와 살을 받고
신비의 꽃 대궐 오륙도
모친(母親)의 뼈와 배를 빌려
삶의 눈을 뜨는
아기 비행기

세상 숱한 사연 너른 가슴에 안고
쉼 없이 밀려들고 밀려나는
파도에 내맡겨진 생애에도 늘 감사하며
알 수 없는 미래의 꿈을 버리지 않는
초라한 초롱

치열하기 그지없는 삶의 투쟁을 아는지 모르는지
등대불 깜빡이는 바다의 대향연에 침체하여
매순간 철부지 개구쟁이 마냥
다가올 모든 시련과 애환을 못 본채 뒤뚱거리는
어린 애주가

이어코 세상 온갖 시련과 애환을 피와 눈물로 이겨내고
높아만 가는 하늘을 만지고 싶어
먼 훗날에도 이 아름다움을 주십사
눈물 없는 울음으로 더 넓은 하늘을 비상하는
부산 갈매기


bianne121720160824161253724276.jpg
Copyright by Ablenews. All rights reserved.